아름다운 나비 세상, 서울숲 나비정원 5월 1일 개장
아름다운 나비 세상, 서울숲 나비정원 5월 1일 개장
  • 이유정 기자
  • 승인 2018.05.01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찰부터 생태교육까지… 교육·체험 프로그램도

(내외통신=이유정 기자) 도시에서 보기 어려운 다양한 나비를 가까이에서 관찰할 수 있는 서울숲공원 나비정원이 새단장을 마치고 5월 1일 개원한다.

성동구 서울숲 안에 위치한 서울숲 나비정원은 2009년 서울시내에 처음으로 조성되어, 2013년 현재의 규모(554㎡)로 확장됐다. 2018년에는 노후된 천장과 벽면을 교체하고 자동문을 설치해 시민들이 보다 안전하고 편리하게 나비정원을 즐길 수 있도록 새롭게 단장했다.

나비정원에서는 배추흰나비, 호랑나비 등 10여종의 나비를 만날 수 있다. 또 나비애벌레를 위한 유채, 케일 등의 먹이식물과 나비가 꿀을 먹는 허브를 포함한 34종의 흡밀식물을 함께 심어 아름다운 볼거리를 제공한다.

아름다운 나비뿐만 아니라, 나비가 식물에 알을 낳아 애벌레가 되어 잎을 먹는 모습과 번데기가 되어 우화하는 과정을 모두 관찰할 수 있어 나비의 한살이를 쉽게 접할 수 있는 나비 생태교육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다양한 식물을 함께 즐길 수 있는 서울숲나비정원 <사진 제공=서울그린트러스트>
다양한 식물을 함께 즐길 수 있는 서울숲나비정원 <사진 제공=서울그린트러스트>

서울숲에서는 5월부터 10월까지는 나비정원에서, 11월부터 다음해 4월까지는 유리온실인 곤충식물원에서 살아있는 나비를 1년 내내 체험할 수 있다.

또한 실내공간에서만 관찰하는 것에서 벗어나 자연 속에서 다양한 나비가 서식할 수 있도록 곤충식물원 앞 나비화단에 꿀풀, 붓들레아, 큰금계국, 까치수염, 자엽크로버, 산부추, 숫잔대, 서양톱풀, 배초향 등 40종의 식물들을 심어 공원 곳곳에서도 많은 나비를 만날 수 있도록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