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희 작가 초대전, 7월 5일~26일 갤러리 U.H.M에서 열려
박정희 작가 초대전, 7월 5일~26일 갤러리 U.H.M에서 열려
  • 이유정 기자
  • 승인 2018.07.06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희 화백의 행복한 동행, 2018
박정희 화백의 행복한 동행, 2018

 (내외통신=이유정 기자) 박정희 화백 초대전이 7월 5일부터 26일까지 갤러리 U.H.M(후암동 대원정사 빌딩)에서 열린다
박정희 화백은 원색에 가까운 강한 컬러를 이용해 꽃과 나무, 숲과 연못 등 자연을 테마로 아름다운 작품세계를 선보여왔다.
그녀의 작품은 친숙한 소재로 원초적인 안락함을 주며 자연의 끝없는 생명력을 통한 희망과 치유, 몽환적인 신비로움과 심연한 자연의 깊이를 느끼게 해준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박 작가는 "어릴적부터 꽃을 특별하게 좋아하고 자연을 사랑했던 기억을 엮어 갖가지 꽃나무, 연못가에 핀 수련, 노니는 오리 등 아름다운 꽃동산을 만들어가며 현실속의 꿈같은 행복을 그려본다"며 "나의 그림은 꿈속에서의 추억의 정원을 가꾸고 희망의 날개를 맘껏 펼쳐보는 그리움의 스토리"라고 표현했다.
박정희 화백은 개인전 및 초대전 35회를 맞았으며 국립 EARIST 대학교 교환교수, 한국미술협회, 아탈리아아트비엔날레 심사위원 등으로 활약하고 있다.
이번 전시 관람시간은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 30분, 공휴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진행하며 일요일은 휴관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